목재 펠릿, 바이오 SRF와 개념 혼선 목재 펠릿, 바이오 SRF와 개념 혼선
관리자(admin) 2015-04-29
1121
첨부파일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목재 펠릿, 바이오 SRF와 개념 혼선 목재 펠릿, 바이오 SRF와 개념 혼선

명확한 구분과 철저한 품질 검증으로 신뢰도 높여야


 

   

발전사업자의 총 발전량, 판매사업자의 총 판매량의 일정비율을 신재생에너지 연료로 공급 또는 판매하도록 의무화하는 신재생에너지 의무할당제(RPS)가 지난 2012년부터 본격적으로 시행됨에 따라 대표적인 신재생에너지 연료로 목재펠릿이 주목받기 시작했다.
한국펠릿협회의 통계자료에 따르면 2009년 1만2천톤에 불과했던 목재 펠릿 수입량은 2013년에 48만4천톤을 기록했고, 2014년의 경우 184만9천톤까지 증가했다. 그에따라 자연스럽게 목재 펠릿의 생산, 유통과 관련한 산업의 규모와 연료 시장에서의 중요성도 점점 커지게 됐다.

하지만 최근 목재 펠릿의 신뢰성에 대해서 의문이 생기고 있다.

첫번째는 구분의 문제이다. 목재 펠릿은 ‘오염되지 않은 목재를 압축 성형해 만든 목질계 바이오 연료’로 정의되며 산림청 관리아래 임업진흥원에서 품질검사를 받아야 한다.

하지만 환경부가 제재소의 부산물인 ‘톱밥’으로 만든 목재 펠릿은 이력이 불분명한 목재로 만든 바이오 SRF(다양한 자원의 폐기물로 만든 고체형 연료)에 적용된다며 환경부의 검증 절차를 거쳐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로인해 관계기관의 논쟁이 오고 가면서 소규모 수입업체들은 2차례 검증을 받아야 한다며 불만을 표시했다.

두번째는 불량 펠릿의 국내반입 문제였다. 순수한 목재 혹은 목재 가공후 생긴 톱밥으로 만든 펠릿이 아닌 왕겨가 원료에 섞인 펠릿이 국내로 수입돼 한동안 업계들은 이를 다시 검사하고 처리하기 위해 홍역을 치렀다.

올해초 농림축산검역본부는 자체적으로 조사한 자료를 통해 지난해 한해동안 적발된 왕겨펠릿 반입건은 총 34건이고, 무게는 2만2천여톤에 달했다고 밝혔다. 

일련의 문제점들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달 25일 환경부-산림청간 간담회에서는 FSC 인증 폐지와 함께 기존의 임업진흥원 검사 방침을 유지한다고 공표했다. 아울러 톱밥으로 만든 펠릿은 목재 펠릿임을 밝히며 바이오 SRF와의 구분을 명확하게 나눠 구분했다. 

한국펠릿협회 관계자는 “목재 펠릿 시장의 규모는 점점 커지는데 반해 관리나 검증절차에 있어서는 다소 정리되지 못했던 사안이 있었다”며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목재 펠릿을 사용할수 있도록 이전보다 더 철저한 관리와 검증을 할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한국목재신문 박정훈기자

http://www.woodkorea.co.kr/news/articleView.html?idxno=23757

http://cafe.naver.com/bioresources

54 2017년 10월 베트남 남부 펠릿공.. 관리자 2017-07-09 305
53 베트남 홈쇼핑 시장의 성장과 위.. 관리자 2015-07-27 1167
52 베트남 비즈니스의 윤활유 “커미.. 관리자 2015-07-27 765
51 베트남 시장 진출 유망제품 분석 관리자 2015-05-31 1099
50 베트남은 아시아의 새로운 용(龍.. 관리자 2015-05-31 918
49 2015년 5월 톱밥, 대팻밥, 우드칩.. 관리자 2015-05-11 1225
48 베트남 톱밥 및 목재펠릿(우드펠.. 관리자 2015-05-09 770
47 목재 펠릿, 바이오 SRF와 개념 혼.. 관리자 2015-04-29 1121
46 3세 경영 앞둔 제지업계, 주어진.. 관리자 2015-04-20 668
45 한경연, 적합업종 폐지해야…중소.. 관리자 2015-04-09 485
44 여자가 호감을 표시하는 4가지 행.. 관리자 2015-03-25 664
43 베트남 여성의 이상형은? 관리자 2015-03-25 938
42 하노이 부유층의 구매 관습은 다.. 관리자 2015-03-06 629
41 베트남의 소비 관행의 변화 관리자 2015-02-02 421
40 베트남 부동산, 투자 - 조심 또 .. 관리자 2015-02-02 755
39 (펀글)베트남 사람들의 여가생활.. 관리자 2015-01-27 803
38 베트남에서 가격이란? 관리자 2014-12-23 677
37 (펀글)올해가 가기 전 포기해야 .. 관리자 2014-12-21 525
36 이런저런 이야기 관리자 2014-12-14 558
35 하노이와 호찌민…베트남의 자존.. 관리자 2014-12-08 678
34 2014년 11월 톱밥(대팻밥) 시장 .. 관리자 2014-11-14 823
33 업(業) 말아먹기 관리자 2014-11-04 805
32 늦고 늦어져서... 관리자 2014-10-17 473
31 용감한 베트남 아가씨들 관리자 2014-09-15 1340
30 가짜, 가짜, 가짜 ... 관리자 2014-09-15 694
29 베트남 불량 우드펠릿 주의 관리자 2014-08-30 1242
28 일등석 사람들 관리자 2014-08-29 638
27 열 받게 하는 베트남 회사들 관리자 2014-08-29 720
26 베트남 대팻밥 가격 급등 관리자 2014-08-18 881
25 2014년 정말 HOT한 베트남 톱밥시.. 관리자 2014-08-12 590
[1] [2]